논쟁에서 이기는 38가지 방법

저자 : 쇼펜하우어
역자 : 김재혁

판형 : 변형국판 면수 : 130 쪽

발행년월일 : 1997-09-30

ISBN : 89-7641-324-5

안암신서 12

가격 : 0

사회 민주화와 더불어 토론의 중요성이 증대되고 있다. 일방적인 지시와 강제의 권능이 사라진 곳에서는 어디서나 의견수렴의 과정이 필요하며, 가장 극적인 경우에는 구성원들 간의 논쟁으로 치닫게 된다. 철학적 논리학의 범주가 아닌 일상 속의 논쟁에는 논점 흐리기, 말꼬리 잡기, 견강부회 등의 수많은 일탈의 가능성이 상존한다. 쇼펜하우어의 토론술은 그러한 모든 비논리의 여지를 포함하여 실질적인 논쟁의 승리자가 되는 방법을 소개한다. 이 책의 목적은 실제의 논쟁에서 상대방의 부정직한 요령을 간파하여 그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책머리에

논쟁적 토론술

모든 토론술의 기초
논쟁적 토론술

부록 쇼펜하우어 연보

저자 : 쇼펜하우어

Arthur Schopenhauer 1788-1860독일의 철학자. 단치히 출생. 부유한 상인 집안 출 신으로 어린 시절의 유럽 여행에서 많은 자극을 받았다. 1809년부터 괴팅겐 대학에서 역사와 자연과학을 공부하였고, 회의주의자 G.E.슐체 밑에서 철학을 배웠다. 플라톤, 칸트의 사상과 더불어 인도의 베단타 철학에 심취함으로써 이것이 그의 철학의 기본틀을 이루게 되었다. 베를린 대학 강사로 재직할 당시 같은 대학에 있던 헤겔과 대결을 벌인 것으로 유명하다. <충족이유율의 네 가지 근거에 대하여>(1813), <시각과 색채에 대하여>, <의지와 표상으로서의 세계>(1819) 등의 논문과 저서 를 남겼다.... more

역자 : 김재혁

현재 고려대학교 문과대학 독어독문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며 시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그동안 낸 저서로는 《릴케와 한국의 시인들》(문화관광부 우수학술도서) 《바보여 시인이여》 《릴케의 작가정신과 예술적 변용》 《아버지의 도장》(시집, 문화관광부 우수교양도서) 《내 사는 아름다운 동굴에 달이 진다》(시집) 등이 있으며, 옮긴 책으로는 《릴케전집 1-기도시집 외》 《릴케전집 2-두이노의 비가 외》 《릴케: 영혼의 모험가》 《젊은 시인에게 보내는 편지》 《소유하지 않는 사랑》 《노래의 책》《로만체로》 《넙치 1, 2》 《푸른 꽃》 《베를린 알렉산더 광장》 《더 리더: 책 읽어주는 남자》 《말테의 수기》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파우스트》 《겨울 나그네》 《골렘》 《소송》 외 다수가 있다. 독일에서 《Rilk... more

댓글을 달 수 없는 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