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신간 도서

  • 세력 전환 시대 중국의 대외 정책

    중국의 부상과 미국 패권의 상대적 약화로 인해 전후 자유주의 국제질서가 이른바 ‘백년 미증유의 대변화 국면’ 속에서 새롭게 재편되고 있다. 동아시아는 이러한 중미 간 세력 경쟁이 가장 첨예하게 부닥치고 있는 지역으로서 변화의 격랑 속에 휘말려들고 있다. 더구나 2020년 연초부터 본격화된 COVID-19 팬데믹은 중미간 세력 경쟁으로 인한 국제질서의 전환을 더욱 가속화시키는 요인이 되고 있다. 그리하여 현재의 동아시아 질서는 이른바 ‘단극’, ‘G2’, ‘신냉전’, ‘세력전이’에서 ‘G0’, ‘무극(无极)’, ‘전국(战国)’, ‘과도(过度)’ 시대 등에 이르기까지 다...

  • 수사제국 -수사와 논증

    《수사 제국》은 고대 그리스, 로마의 수사학이 탄생 이후 겪은 흥망성쇠와 페렐만에 의해 말무늬의 수사학에서 논증의 수사학으로 재탄생한 과정을 제일 먼저 서술하고 있다. 결과적으로 페렐만에 의해 서구 수사학은 논증 기술의 학문으로 자리매김하게 되며, 전통 법학에 의해 도외시되어 온 가치론의 문제에 그 합리적 정당성을 되찾아 주게 된다. 페렐만에 따르면, 서구 철학 또한 신이나 직관과 같은 전통적인 참조 체계를 용인하지 않음으로써 더 이상 수사학을 무시할 수없는 처지가 되었고, 철학 논증에서 수사적 차원을 인정하지 않을 수 없게 되었다. 윤리학과 정치학의 영역에서도 페렐...

  • 번역과 문예학

    이 책은 번역 이론의 공허한 메아리를 떠나 번역의 현장으로 우리를 안내한다. 그리고 현장 탐사를 통해 다시 이론적 구성을 지향한다. 문화사적 사례연구의 관점에서 원작과 번역텍스트의 관계를 연구하는 것이 그 한 방법이다. 이것은 실제 셰익스피어의 작품 《햄릿》 번역을 두고 다양한 양상으로 벌어진다. 이 작업은 출발문화 중심과 도착문화 중심 두 가지 방향에서 이루어진다. 특히 번역이 이루어지는 현장 즉 도착문화의 여건은 번역의 영향 면에서 매우 중요하다. 이 책에서는 드라마 공연작품을 분석함으로써 번역이 어떤 효과를 유발하는지 관찰한다. 영국 시민비극이 독일의 연극무대...

스테디셀러

추천총서

수상도서

추천 도서